미국산 쇠고기 수입, 광우병 위험을 우려한 보건의료1174인 시국선언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보통신부 앞에서 임준 가천의대 예방의학 교수가 임박한 미국산 쇠고기 수입, 광우병 위험을 우려하는 보건의료1174인 시국선언문을 낭독하고있다.

보건의료 1174인은 의사 207명, 수의사 111명, 치과의사 221명, 약사 334명, 한의사 144명, 보건의료학생 및 보건의료종사자 147명이 참여한 시국선언이다. /허경기자 neohk@newsis.com